"한고은 같은 스타일 어때?"… 김재중 이상형 '주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김재중의 이상형이 공개된다. /사진='신랑수업' 제공
가수 김재중이 이상형을 언급한다.

오는 22일 밤 9시10분 방송되는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56회에서는 김용준의 '자만추' 2탄과 소중한 사람을 만난 김재중의 모습이 펼쳐진다.

녹화 당시 스튜디오에서 김용준은 앞서 '자만추'(자연스러운 만남 추구)를 한 여자 아이스하키 감독 안근영과의 만남 그 후에 관한 질문 세례를 받았다. 특히 김용준의 '자만추'를 주선한 장영란이 "부모님의 반응은 어떠냐"고 물었고, 김용준은 "뭔가를 기대하시는 듯하다"고 답해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만든다. 이어 SG워너비 멤버들의 반응도 밝힌 김용준은 "팬 분들도 예전에는 '결혼하지 마세요'라고 했는데 이제는 갈 때가 됐다고 한다"고 덧붙여 짠내를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지난주 합류한 '뉴페이스' 김재중은 이상형 질문을 받자 "외모는 조금 내려놨고 내면이 진짜 중요하다"고 밝혔다. 이에 이승철이 대뜸 "한고은 같은 스타일은 어떠냐"고 묻자, 김재중은 의미심장한 미소를 띠며 "조금 이따 말씀드리겠다"고 답했다. 한고은에 대한 김재중의 생각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더했다.

이어 김재중은 깍두기 담그기에 나선 리얼 일상을 공개했다. 우선 김재중은 중식도를 꺼내 전문가 포스를 풍기더니, 곧장 재료들을 툭툭 썰고 양념도 눈대중으로 넣어 감탄을 자아냈다. 이 모습을 지켜본 이승철은 "김치 담그는 아이돌은 처음 봤다"며 혀를 내둘렀다.

잠시 후, 김재중은 '재중표 깍두기'와 손수 만든 꽃 리스를 정성스럽게 챙긴 뒤 누군가를 만나러 갔다. 이와 관련해, 김재중은 "단둘이서 가장 많은 시간을 함께한 사람"이라며 "음식을 주면 잘 먹으니 그 모습이 예쁘다"고 말했다. 나아가 김재중은 그 사람과 통화하던 중 "내가 (당신이) 있는 데로 갈게"라며 달달한 매력을 풍겨 모두를 설레게 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23:59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23:59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23:59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23:59 06/02
  • 금 : 1969.60하락 25.923:59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