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핀테크 기업 IT 리스크 선제 대응… 규제·시스템 정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금감원이 '2023년도 디지털 부문 금융감독 업무설명회'를 진행했다./사진=머니S DB
금융감독원이 신산업·핀테크 기업들이 혁신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디지털전환 가속화에 대응하고 업계의 디지털 금융혁신에 힘을 보탠다는 계획이다.

금감원은 21일 금융회사, 전자금융업자, 협회 및 유관기관 관계자 3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3년도 디지털 부문 금융감독 업무설명회'를 개최하고 이같은 계획을 밝혔다.

김병칠 금감원 부원장보는 "올해 우리 경제를 둘러싼 상황이 녹록지 않을 것 같아 우려스러운 마음이 크다"면서도 "금융회사와 신산업·핀테크 기업들이 어려운 대내외 경제 상황을 잘 극복하고 혁신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금융의 디지털화에 따른 위험요인을 면밀하게 모니터링하고 IT 리스크 및 소비자보호 위험요인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덧붙였다.

금감원은 이를 위해 데이터 전문기관을 추가로 지정해 금융·비금융간 데이터 결합·활용을 촉진하고 마이데이터 사업자의 업무 범위를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다.

아울러 금융 분야 인공지능(AI) 안내서 활용실태와 AI 리스크 관련 내부통제 현황을 점검해 AI 활용을 확대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할 예정이다.

IT 리스크에 대한 사전 예방적 검사·점검을 강화하는 등 전자금융과 관련한 규제와 시스템도 정비한다. 특히 반복적인 IT 사고의 원인별로 금융회사가 자체 점검할 수 있는 체크리스트를 고도화할 예정이다.

전자금융업 발전을 위해서는 건전경영기준과 이용자보호기준을 강화하고 선불업자에 대한 수수료율 공시가 원활히 이루어지도록 유도할 방침이다.

디지털자산시장과 관련해서는 지난해 6월 출범한 '디지털자산 리스크 협의회'를 통해 리스크를 사전에 진단하고 디지털자산시장과 전통 금융시장 사이 연계성 확대에 따른 잠재리스크 관리 방안을 검토한다.

금감원 관계자는 "업무설명회에서 제시된 의견과 건의사항은 향후 금감원 감독·검사 업무 등에 적극적으로 참고하고 다양한 채널을 통해 활발한 소통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