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실적' 람보르기니… 전 세계서 8번째로 많이 팔린 곳 '한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람보르기니가 지난해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사진은 SUV 우루스. /사진제공=람보르기니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가 2022년 전세계적으로 9233대를 판매, 매출액 23.8억유로(약 3조3376억원)를 달성하며 최고의 한해를 보냈다. 영업이익은 6.14억유로(약 8610억원)로 전년 대비 56% 늘었다.

람보르기니는 지난해 매출과 수익성 모두 신기록을 세웠다. 람보르기니의 지난해 매출은 최고 실적을 썼던 2021년보다도 22% 증가했다. 이는 2017년 대비 두 배 이상 증가했다는 게 회사의 설명. 특히 영업이익률이 5년 연속 상승했는데 지난해 영업이익률 25.9%를 달성했다.

지난해 국가별 판매량은 미국이 2721대로 가장 많았고 중국/홍콩/마카오가 1018대, 독일 808대였으며 한국은 403대로 8위였다.

차종별로는 SUV인 우루스가 5367대(2021년 대비 7% 증가)로 전체 판매를 이끌었다. 다음으로는 우라칸이 3113대( 2021년 대비 20% 증가), 2022년 9월 생산이 종료된 아벤타도르(753대)가 뒤이었다.

스테판 윙켈만 람보르기니 회장은 "사업은 계속 성장하고 있으며 2022년에 다시 한번 주목할 만한 목표를 달성했다"며 "2023년에 우리를 기다리고 있는 많은 도전과 변화에 직면할 준비가 되어 있고 계속해서 다음 단계로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77.12하락 8.418:05 05/31
  • 코스닥 : 856.94상승 5.4418:05 05/31
  • 원달러 : 1327.20상승 2.318:05 05/31
  • 두바이유 : 74.95하락 1.2818:05 05/31
  • 금 : 1977.10상승 1418:05 05/31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