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문재완과 위기?… "얼굴 볼 수가 없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이지혜가 남편 문재완에게 섭섭함을 토로했다. /사진='밉지 않은 관종 언니' 유튜브 캡처
걸그룹 샵 출신 가수 이지혜가 남편 문재완과의 첫 키스 추억을 떠올렸다.

지난 23일 유튜브 채널 '밉지 않은 관종언니'에선 관종언니의 30년 전통의 찐맛집 공개 그리고 큰태리와 첫키스 썰까지!'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 됐다. 커플룩을 입고 등장한 이지혜와 문재완 부부는 "쇼윈도를 많이 보여줘야 한다. 우리 지금 약간 위기다. 아니 남편인데 얼굴을 볼 수가 없다"라고 말했다.

이어 "부부인데 이게 카메라 돌때만 만나는 게 맞는 건지"라고 말했고 문재완은 "카메라 안 돌면 더 만날 수가 없다"라고 반박했다. 이에 이지혜는 "그러면 내가 나가서 방송 같이 하는 다른 연예인들과 다를 게 뭐냐"라고 말하며 웃었다.

이지혜는 "얼마 전에 충격적인 사실을 알게 됐다. 저희 남편이 다이어트 해서 굉장히 살이 많이 빠졌다는 거 알고 계시죠? 살이 빠지고 나서 최고의 부작용인 요요가 왔다. 얼마 전 남편이 설거지 하는데 약간 몸이 좀 부은 것 같더라. 줄자로 허리를 쟀더니 무려 43인치였다. 사실 그래서 맛집을 촬영하러 왔는데 요요가 온 허리 43인 남자와 밥을 먹는 게 맞는 것인가"라고 덧붙이며 웃음을 자아냈다.

문재완은 '공부왕 찐천재' 촬영 비화를 털어놨다. 그는 "아내랑 첫키스를 언제 했느냐고 물어봤는데 생각이 안 나는 거다. 그래서 내가 거기서 사과 영상을 찍었다. 잘 봐달라"고 말했고 이지혜는 "웃자고 하는 말일수도 있는데 어떻게 첫 키스를 기억 못해?"라고 섭섭해했다.

문재완은 "베트남 다녀와서 첫키스 한건 알겠는데, 갑자기 물어보니 그때 당시에 생각이 안 나더라"고 해명했다. 이어 첫키스에 대해 말해달라는 제작진에게 이지혜는 "너무 싫다"며 고개를 저었고, 문재완은 "나랑 키스한다는게 싫으냐?"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제작진이 "키스 안하냐"고 묻자 이지혜는 "무슨 키스를 하냐"며 역정을 내 폭소를 안겼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69.17하락 7.9515:32 06/01
  • 코스닥 : 863.78상승 6.8415:32 06/01
  • 원달러 : 1321.60하락 5.615:32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5:32 06/01
  • 금 : 1982.10상승 515:32 06/01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