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SK그룹 회장 장녀 최윤정, 신약개발 TF 합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윤정 SK바이오팜 전략투자팀장. / 사진=뉴시스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장녀인 최윤정 SK바이오팜 전략투자팀장이 신약개발 태스크포스(TF)에 참여한다.

24일 SK그룹 및 재계 등에 따르면 최근 지주사인 SK㈜와 SK바이오팜은 신약개발 TF를 만들었다. TF는 오는 27일부터 업무를 시작할 예정이다.

TF장은 장동현 SK㈜ 부회장이 맡았으며 김연태 바이오투자센터장, 조아련 바이오투자센터 그룹장이 합류한다.

SK바이오팜에서 이동훈 사장, 유창호 전략&투자부문장과 함께 최윤정 전략투자팀장이 참여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최 팀장은 지난 2017년 SK바이오팜에 입사했다가 2019년 휴직하고 미국 스탠퍼드대에서 바이오인포매틱스(생명정보학) 석사과정을 밟은 뒤 지난 2021년 7월 복직했다.

SK㈜ 관계자는 "SK바이오팜과 TF팀을 구성하고 최윤정 팀장도 참여한 게 맞다"며 "다만 TF 출범 초기 단계라 구체적으로 어떤 신약을 개발할지 등은 정해진 게 없다"고 밝혔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7%
  • 33%
  • 코스피 : 2582.99하락 2.5313:52 05/31
  • 코스닥 : 857.76상승 6.2613:52 05/31
  • 원달러 : 1323.30하락 1.613:52 05/31
  • 두바이유 : 74.95하락 1.2813:52 05/31
  • 금 : 1977.10상승 1413:52 05/31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 [머니S포토] 권익위 전현희, 코인·선관위 특혜 등 긴급 현안 간담회 참석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