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자동으로 닫는다"… LG전자, '오토 클로징' 탑재 냉장고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토 클로징’ 기능을 탑재한 LG전자 디오스 오브제컬렉션 냉장고 신제품. / 사진=LG전자
LG전자는 냉장고 도어를 틈새가 없도록 부드럽게 닫아주는 '오토 클로징' 기능을 탑재한 디오스 오브제컬렉션 냉장고 신제품 27종을 지난 18일부터 순차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고객이 냉장고 상단 도어를 닫히기 직전까지만 밀면 큰 소리나 충격 없이 도어가 자동으로 부드럽게 닫힌다. 이를 통해 문이 덜 닫혀 전기 사용량이 늘고 음식이 상할 수 있는 부분까지 예방한다.

신제품은 지속적인 업그레이드로 새로운 기능을 추가할 수 있는 업가전이다. LG전자는 기존 업가전 냉장고에도 고객이 설정한 시간 동안 냉장고 문이 열려 있으면 씽큐 앱으로 알림을 주는 '문 열림 알림 시간 설정' 등 업그레이드로 추가할 수 있는 신기능을 지속 선보이고 있다.

LG 냉장고의 차별화된 핵심부품인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탑재도 장점이다. 모터가 회전 대신 직선운동을 하는 리니어 컴프레서는 동력을 전달하는 과정에서 에너지 손실이 적어 일반 컴프레서보다 에너지 효율이 뛰어나다. 신제품 27개 모델 중 13개 모델이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이다.

신제품 상단에는 LCD 화면을 적용해 냉장고 설정 상태를 쉽게 볼 수 있으며 냉장실, 냉동실의 온도 조절 등 버튼을 통해 간편하게 설정할 수 있다. LCD 화면을 통해 냉장고에 탑재된 정수기 필터 교체 시기도 알려준다.

신제품의 오른쪽 상단 도어에 거울로도 활용할 수 있는 미러 글라스 디자인을 적용했다. LG전자 냉장고만의 차별화된 기능인 노크온이 적용돼 도어를 두 번 두드리면 냉장고 문을 열지 않고도 내부를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다.

고객은 칵테일, 위스키, 커피, 레몬에이드 등에 활용하는 50mm 크기의 고급스러운 원형 얼음 '크래프트 아이스'를 즐길 수 있는 얼음정수기, 노크온 등 취향에 따라 제품을 선택할 수 있다.

LG 씽큐 앱으로 스마트케어+ 기능을 사용하면 인공지능이 고객 사용 패턴을 분석, 새벽 시간 등 사용이 적은 시간에는 절전모드로 알아서 동작한다.

신제품의 메탈 재질에 색채 연구소 미국 팬톤컬러연구소와 협업해 만든 크림 화이트, 크림 그레이 등 신규 컬러를 추가했다. 전문가가 엄선한 오브제컬렉션 컬러로 어떤 인테리어와도 어울린다.

신제품의 용량은 820~875리터(L)다. 가격은 용량과 기능 구성에 따라 출하가 기준 295만~590만 원이다.

이현욱 LG전자 H&A사업본부 키친솔루션사업부장(전무)은 "냉장고 문을 자동으로 부드럽게 닫아주는 오토 클로징, 원형 얼음인 크래프트 아이스 등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하는 다양한 기능을 탑재한 제품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