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낮 만취상태로 식당서 행패… 50대男, 누범기간 또 범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만취한 채 식당에서 행패부린 남성이 알고보니 같은 범행을 30회 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광주동부경찰서. /사진=뉴스1
대낮에 만취 상태로 식당에서 행패를 부리고 업무를 방해한 50대 남성이 구속됐다.

25일 뉴스1에 따르면 광주 동부경찰서는 업무방해 혐의로 A씨(55)를 구속했다. A씨는 지난 22일 낮 12시쯤 광주 동구 한 식당에 술에 취한 채 손님들의 사진을 무단으로 찍고 행패를 부려 영업을 방해한 혐의를 받는다.

식당 주인의 신고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된 A씨는 동종전과로 누범기간 중 이같은 범행을 저질렀다. 조사 결과 A씨는 업무방해로 30여 차례 처벌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에 대한 구속 영장을 신청해 법원에서 영장을 발부했다. 경찰 관계자는 "민생을 위협하는 범죄에 대해서는 엄중히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