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20대 남녀, 공항서 처음 만나 비행기 화장실서 성관계 적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처음 만난 영국 20대 남녀가 비행기 안 화장실에서 성관계를 하다 적발됐다. 사진은 기사의 직접적인 내용과 관련이 없음. /사진=이미지투데이
영국 공항에서 처음 만난 젊은 남녀가 스페인으로 향하던 비행기 내 화장실에서 성관계를 하다 적발됐다.

17일(이하 한국시각) USA투데이 등 외신에 따르면 지난 8일 영국 국적의 20대 남녀가 런던 루턴 공항에서 스페인 이비자 섬으로 향하던 영국 저가항공 이지젯 비행기를 탑승해 화장실에서 성관계를 하다 객실 승무원에 의해 발각됐다.

이들은 이비자 섬에 도착하자마자 현지 스페인 경찰에게 체포됐다. 화장실 문을 열고 성관계를 나누던 이들의 모습이 담긴 영상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퍼졌다.

남성의 어머니에 따르면 남성은 23세 생일을 맞아 이비자 섬으로 여행을 떠나던 중이었고 루턴 공항에서 해당 여성과 처음 만났다. 영국 법에서는 공중 화장실에서 성행위를 하는 것은 범죄에 해당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에게 최대 6개월의 징역형이나 벌금형이 선고될 수 있다.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