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중추절 행사 '파이어 드래곤 댄스'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홍콩이 오는 28~30일 타이항 파이어 드래곤 댄스 축제·중추절 페스티벌을 진행한다. 사진은 타이항 파이어 드래곤 댄스. /사진=홍콩관광청
홍콩이 중추절을 맞아 타이항 파이어 드래곤 댄스 축제와 중추절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중추절은 음력 8월15일로 홍콩의 추석이다. 매년 가을 홍콩에서는 다양한 축제가 펼쳐진다. 홍콩 시민들은 보름달을 연상시키는 등불로 거리를 장식하거나 가족과 함께 월병을 나눠 먹으며 달에 소원을 빈다.

홍콩관광청은 오는 28~30일 타이항 파이어 드래곤 댄스 축제·중추절 페스티벌을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타이항 파이어 드래곤 댄스는 1880년부터 시작된 홍콩의 중추절 행사다. 약 140년 전 타이항 지역 주민들이 마을에 퍼진 질병과 태풍을 쫓기 위해 불용 춤을 추자 모든 재앙이 사라졌다고 전해지면서 시작된 풍습이다.

현재는 건강과 행운을 기원하는 축제로 자리 잡았다. 매년 중추절 기간이 되면 수만개의 향을 꽂은 67m의 용이 골목골목 다니며 춤을 추고 다채로운 묘기를 선보이며 장관을 이룬다.

축제를 관람하기 좋은 곳은 운샤 거리다. 춤을 추는 불용을 정면에서 볼 수 있어서다. 더군다나 용춤이 끝나는 장소이기도 해 매일 밤 공연 후 관객에게 나눠주는 불용의 향을 받아볼 수 있다.

타이항 파이어 드래곤 댄스 발생지인 타이항은 홍콩섬 코즈웨이 베이 인근에 위치해 있다. 골목길 사이로 카페와 레스토랑이 들어서 있어 홍콩의 젊은 층과 관광객 사이에서 인기가 많은 곳이다.

중추절을 맞아 홍콩은 다양한 야간 행사를 진행한다. 홍콩 도시 전역의 항구, 공원 등을 장식한 수백 개의 등불은 방문객들에게 중추절에만 경험할 수 있는 색다른 야경을 선보인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엔데믹(주기적 감염병 유행) 이후 홍콩 여행은 편리해졌다. 인천, 부산, 제주에서는 주 104편의 홍콩 노선 정기편이 운항하고 있다. 티웨이항공은 지난 7월14일부터 주 5회 운항을, 제주항공은 지난 1일부터 주 7회 운항을 재개했다.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5:32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5:32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5:32 09/22
  • 두바이유 : 93.23하락 0.6215:32 09/22
  • 금 : 1939.60하락 27.515:32 09/22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로터스가 선보인 자사 최초 Hyper SUV '엘레트라' 제원은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