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대폰 좀 빌려주세요"… 택시기사 계좌서 1억 빼간 간 큰 20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령의 택시기사들을 상대로 돈을 갈취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뉴시스
손님인 척 택시에 탑승한 뒤 택시기사들에게 내비게이션 주소를 찍겠다며 휴대전화를 빌리고 은행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해 1억여원을 가로챈 20대 남성이 구속 송치됐다.

9일 뉴스1에 따르면 인천 삼산경찰서는 컴퓨터 등 사용 사기 등 혐의로 20대 A씨를 구속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앞서 A씨는 지난 8월부터 9월까지 수도권 일대에서 택시에 탑승한 뒤 택시기사 17명을 상대로 계좌에서 현금 1억500여만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택시비를 기사 계좌로 송금한 뒤 실수로 돈을 더 많이 보냈다며 기사들이 현금인출기(ATM)에서 돈을 인출하는 상황을 유도했다.

이때 A씨는 택시기사의 계좌 비밀번호 등을 몰래 훔쳐본 것으로 파악됐다. 이후 A씨는 다시 택시에 탑승해 내비게이션에 주소를 검색하겠다며 기사의 휴대전화를 빌린 뒤 은행 앱을 설치했다. 설치한 은행앱을 통해 A씨는 택시기사의 계좌에 있던 돈을 자기 대포통장으로 몰래 송금했다.

A씨는 주로 심야에 60·70대 고령 기사들을 상대로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피해 택시기사의 신고를 받고 수사에 착수해 A씨의 범행을 확인했다.

경찰은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중대 범죄에 해당하는 만큼 법원으로부터 영장을 발부받아 구속수사했다.
 

신유진
신유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신유진 기자입니다. 유익한 기사를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23:59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23:59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23:59 11/30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23:59 11/30
  • 금 : 2057.20하락 9.923:59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