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마초혐의' 비앙카 최다니엘 차노아에 이어 비앙카 남편 '주목'

 
  • 머니S 서지원|조회수 : 8,476|입력 : 2013.10.17 19:46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대마초 흡연 혐의로 기소된 뒤 미국으로 도피한 방송인 비앙카 모블리(24)의 남편 한효승 씨가 주목을 받고 있다.


비앙카는 지난 3월 배우 차승원의 아들 차노아(24)와 그룹 DMTN의 멤버 최다니엘(23) 등 4명과 함께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하지만 기소 이후 건강상의 이유로 세 차례 공판에 모두 불참한 비앙카는 지난 4월 미국으로 돌연 출국, 이후 공판에 모두 불참했다.


KBS2 '미녀들의 수다'로 유명해진 비앙카는 지난 2011년 10월 인터넷 쇼핑몰 CEO인 한효승 씨와 결혼했다.


한효승 씨에 대해 당시 비앙카는 "편한 오빠 동생 사이로 술을 먹다 보니 남편이 마음에 들었다"며 "술 취한 척하고 첫 키스를 했다"라고 했다.


앞서 지난 7월 비앙카의 지인이 SNS에 비앙카가 수영복 차림으로 물가에 앉아 미소 짓고 있는 사진을 공개해 공분을 산 적이 있다.


한편 비앙카 등에게 대마초를 전달하고 수차례 피운 혐의로 지난 3월 기소된 가수 최다니엘은 17일 징역 1년을 선고받았다.


최다니엘과 함께 대마초 흡연 협의로 기소된 배우 차승원의 아들 차노아는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사진=비앙카>



 

  • 0%
  • 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