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문 실수한 한맥증권 매매거래 정지…손실액 400억 넘을 듯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마지막 선물·옵션 동시만기일인 지난 13일 주문실수 수억원대의 손실을 낸 한맥투자증권의 매매거래가 중지됐다. 금융감독원은 한맥투자증권의 대규모 주문실수에 대한 검사에 나선다.

13일 한국거래소는 지수옵션 거래사고로 결제불이행 위험에 처한 한맥증권에 대해 매매거래 정지와 채무인수중단 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한맥투자증권은 전일 오전 9시2분쯤 코스피200 12월물 콜옵션 및 풋옵션에서 시장 가격보다 현저히 낮거나 높은 가격에 매물을 내놨다.

이에 이날 지수옵션시장은 콜옵션의 경우 215~250까지, 풋옵션은 270~287.5까지 모든 행사가에서 가격이 급등락했다.

주문 실수한 한맥증권 매매거래 정지…손실액 400억 넘을 듯
▲사진 = 뉴스1 오대일 기자
 
업계에서는 이번 주문 실수가 자동 매매 프로그램(DMA)의 오류 때문인 것으로 보고 있다.

이번 주문실수로 인한 피해 금액은 당초 200억원가량으로 알려졌으나 최대 400억~500억원 규모로 커질 것이란 관측도 나오고 있다.

금융감독원은 주문실수 사고 내용과 회사 대응 상태, 회사 손실이 발생에 대한 대응 방안 등을 다각도로 검사할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2605.34하락 10.2611:19 06/08
  • 코스닥 : 876.82하락 3.911:19 06/08
  • 원달러 : 1305.60상승 1.811:19 06/08
  • 두바이유 : 75.22상승 0.9111:19 06/08
  • 금 : 1958.40하락 23.111:19 06/08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