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통 보안아파트'에서 안전하게 살아볼까…철옹성 아파트 '한강센트럴자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철통 보안아파트'에서 안전하게 살아볼까…철옹성 아파트 '한강센트럴자이'
각종 범죄로 인한 사고 발생률이 높아져 안전에 대한 경각심이 새롭게 일자 주택시장에서도 안전에 대한 관심이 점점 높아지고 있다. 이에 범죄의 사각지대를 없애고, 입주민들의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아파트에 첨단 기술을 도입하는 건설사들이 늘고 있다. 

어두운 골목에서는 물론 백주대낮 번화가에서도 범죄가 행해지고, 심지어는 주택 내부에까지 침입해 범죄를 벌이는 등 범죄의 영역이 넓어지면서 건설사들이 입주민들의 안전을 보장할 수 있는 다양한 시스템을 주택에 적용하고 있는 것.

특히 어린 자녀를 둔 학부모들에게 있어 주택 내 안전 시스템의 중요도는 훨씬 높을 수밖에 없다.

업계 관계자는 “삶의 질 향상과 소득수준 증가에 따라 안전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기 시작하면서 아파트의 안전시스템도 점차 진화하고 있다.”며 “특히 최근 아동이나 여성들을 상대로 한 범죄가 늘어나고 있다는 점도 안전시스템을 확산시키는 배경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최근 김포시 장기동 779-3번지, 감정동 67번지 일원에서 본격적 분양에 나선 GS건설의 ‘한강센트럴자이’ 또한 단지 이곳 저곳에 다양한 보안설시스템을 도입할 예정으로, 입주민들에게 보다 안전한 주거 환경을 제공한다.

‘한강센트럴자이’ 단지 곳곳에는 일반 CCTV 화소의 약 4배에 달하는 130만 화소 고성능∙고화질 CCTV가 설치돼 사각지대가 거의 없는 감시 시스템을 구축하게 된다. 특히 어린이 놀이터와 단지 출입구에는 적외선 CCTV가 설치되어 밤낮 없는 철통 감시가 이뤄진다. 이 CCTV를 이용한 영상분석 시스템으로 단지 내에서 일어나는 각종 위급상황이나 방치물을 감지해 예기치 않은 위험으로부터 입주민들을 격리시킨다.

또 비상호출 버튼이 놀이터는 물론 주차장의 경우 25m 간격으로 다수 설치돼 입주민들이 보다 빠르고 쉽게 도움을 요청할 수 있어 위급 상황에도 즉각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안전을 위한 24시간 전자경비시스템도 운영될 계획으로, 이 모든 보안 시설은 중앙 방재센터를 통해 체계적으로 관리될 예정이다. 또한 차량 번호인식 주차관제 시스템도 들여와 외부로부터의 불필요한 침입을 최소화한다.

경기도 김포시 장기동 779-3번지, 감정동 67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한강센트럴자이’는 총 4,079가구이며, 이 중 지상 29층 35개동 전용면적 70~100㎡의 1차분 3,481가구를 5월 9일에 먼저 선보였다. 공급되는 주택형은 ▲70㎡ 662가구 ▲81㎡ 244가구 ▲84A㎡ 730가구 ▲84B㎡ 559가구 ▲84C㎡ 1,122가구 ▲84D㎡ 57가구 ▲100㎡ 107가구로 구성된다.

청약일정은 15일(목)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6일(금) 1·2순위, 19일(월) 3순위 접수를 받는다. 당첨자는 23일(금)에 발표된다. 견본주택은 경기 김포시 고촌읍 신곡리 1065-1에 위치한다.

분양문의 : 1644-1988

 

  • 0%
  • 0%
  • 코스피 : 2615.41상승 14.0518:05 06/05
  • 코스닥 : 870.28상승 2.2218:05 06/05
  • 원달러 : 1308.10상승 2.418:05 06/05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5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5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