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호흡기 바이러스 급속 확산, 증상 어떻길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미국 ABC방송 캡처
사진=미국 ABC방송 캡처
미국에서 호흡기 바이러스가 빠르게 확산되면서 의료 당국은 물론 미국 전역이 비상이다.
 
지난 8일(현지시간) CNN 방송 등에 따르면 동부 조지아·노스캐롤라이나·오하이오·켄터키, 중부 미주리·일리노이·아이오와·캔자스·오클라호마, 중서부 콜로라도주 등 10개 주에서 호흡기 바이러스에 감염돼 병원을 찾는 아동 환자가 급속도로 늘고 있다.

이 바이러스의 명칭은 엔테로바이러스 'EV-D68'로 심한 기침과 함께 오한, 고열, 호흡 곤란을 동반하며 장염을 일으키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EV-D68에 감염된 미국인 환자는 발견 시점인 1960년대 이래 100건에 채 못 미쳤지만 최근 하루 평균 30명의 어린이가 이 바이러스로 병원을 찾을 만큼 환자 수가 급증했다.

현지 언론 등을 통해 인터뷰한 한 전문의는 “소아과 전문의 30년 경력에 이런 일은 처음 겪는다"고 말했을 만큼 환자들이 크게 늘었다.

그는 "개학과 동시에 바이러스가 널리 퍼진 것 같다"고 분석했다. 실제 콜로라도주 덴버의 한 아동병원에서는 개학 시점인 8월18일 이후 이 바이러스로 병원을 찾은 이들이 900여명을 웃돈 것으로 확인됐다.

전문가들은 호흡기 바이러스를 막기 위해서는 먼저 청결에 유의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특히 물에서 20초가량 비누로 깨끗이 손을 씻어야 하며, 씻지 않은 손을 눈, 코, 입에 대는 것을 삼가고 뽀뽀·포옹하기, 환자와 컵 등을 공유하지 말라고 당부했다.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