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철 맞은 굴, 무기질·칼슘 풍부해 면역력 높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통영에서 온 싱싱한 굴로 매출 쑥 ↑
본죽, 제철 ‘굴’로 만든 ‘굴죽’ 인기
제철 맞은 굴, 무기질·칼슘 풍부해 면역력 높여

프랜차이즈 웰빙 죽 전문점 '본죽'이 최근 굴을 활용한 굴죽 메뉴가 인기를 끌고 있다.
2월이 제철인 이 시기의 굴은 맛과 향이 뛰어나고 영양분이 풍부해 면역력을 높여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통영 산지 굴로 만든 ‘버섯굴죽’과 ‘매생이굴죽’ 등을 선보이고 있는 본죽 경영지원실 이진영 실장은 “지난해 겨울 굴죽 판매량이 가을 대비 20% 신장했었다”며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겨울 건강식으로 자리잡은 굴죽의 인기가 올해도 이어질 것이라 전망하고 있다”고 전했다.

본죽의 ‘버섯굴죽’은 버섯의 깊은 향과 살이 잘 오른 신선한 굴이 함께 어우러져 부드럽고 담백한 풍미가 특징이다. ‘매생이굴죽’은 큼지막한 굴과 장흥 매생이를 넣어 향긋한 바다 내음이 일품이다.

굴죽 메뉴에 들어가는 통영 산지의 제철 굴은 무기질과 칼슘이 풍부하고 철분과 비타민 E, C가 소고기보다 2배나 많아 영양섭취에 효과적이다. 또한 수분 함유량이 높아 겨울철 건조해지기 쉬운 눈과 피부를 촉촉하게 해줘 여성들에게 특히 좋다.

굴죽은 조리과정에서 굴의 영양분 유실이 없는 것으로 알려져, 굴 특유의 향 때문에 생굴 섭취에 거부감을 느끼는 이들이 먹기에도 좋다.

한편 본죽은 2월 한 달간 죽을 구입하면 멤버십 마일리지를 2배로 적립해주는 ‘본포인트 더블 적립’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해당 이벤트는 구매 금액의 3%를 적립해주는 기존 적립률보다 2배 높은 6%를 포인트로 적립해주며 기존 고객과 신규 고객 모두에게 적용된다.
 

강동완
강동완 [email protected]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4.95상승 9.9418:05 12/04
  • 코스닥 : 828.52상승 1.2818:05 12/04
  • 원달러 : 1304.00하락 1.818:05 12/04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4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4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방문규, 제30차 에너지위 '전력계통 혁신대책' 발표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