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미국 채굴장비 감소… WTI 0.76%↑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제유가 전망 /사진=머니투데이DB
국제유가 전망 /사진=머니투데이DB
‘국제유가 전망’ ‘원유 가격’

국제 유가가 미국 석유 채굴장비수가 감소했다는 소식에 소폭 상승했다.

8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6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45센트(0.76%) 오른 배럴당 59.39달러를 기록했다.

반면 런던 ICE 선물시장의 6월 인도분 브렌트유는 전날과 동일한 배럴당 65.39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이날 국제유가의 상승은 미국의 원유 채굴장비수가 감소하며 공급이 줄어들 것이라는 전망이 나옴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다만 유로화 대비 미 달러화가 강세를 보이며 유가의 상승폭을 제한했다.

 

장효원
장효원 [email protected]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38상승 1.118:05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18:05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18:05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8:05 12/06
  • 금 : 2036.30하락 5.918:05 12/06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