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사내하청근로자 정규직 채용실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투데이DB
/사진=머니투데이DB

현대자동차가 사내하도급 근로자를 대상으로 정규직 채용공고를 냈다. 올들어 두 번째 채용이다.

현대차는 11일 울산, 전주, 아산공장에서 근무하고 있는 사내하도급 근로자를 대상으로 기술직 채용 공고를 냈다. 올해 들어 두 번째로 현대차는 11일부터 27일까지 모집공고를 통해 원서 접수를 받은 뒤 서류전형, 면접·신체검사 등을 거쳐 7월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계획이다.

최종 합격한 인원들은 6주 간의 신입사원 교육과정을 거친 후 9월 생산현장에 배치할 예정이다.

현대차는 2012년 7월 사내하도급 근로자들 가운데 198명을 채용한 것을 시작으로 2013년 1658명, 2014년 982명, 2015년 4월 400명 등 지금까지 3238명을 정규직으로 특별 고용했다.

이번 채용을 포함해 올해 안으로 762명을 추가 채용해 총 4000명의 사내하도급 근로자를 정규직으로 채용할 계획이다.

앞서 현대차는 사내하도급 문제 해결을 위해 지난해 8월 올해까지 총 4000명의 사내하도급 근로자를 정규직으로 특별 고용키로 노사 합의했다.


2016년 이후에도 정규직 근로자의 정년퇴직 등으로 소요 인력 발생 시 사내하도급 근로자들을 대상으로 일정 비율 우대 채용해 장기적 인력 운영의 선순환 구조를 확립키로 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2016년 이후에는 정년퇴직하는 정규직 근로자들의 규모가 큰 폭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사내하도급 근로자를 우대해 채용하기로 노사 합의한 만큼 사내하도급 문제는 빠른 시일 내 근본적으로 해결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495.38상승 1.118:05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18:05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18:05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8:05 12/06
  • 금 : 2036.30하락 5.918:05 12/06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