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 수장교체…최광호 부사장 신임 대표이사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광호 한화건설 신임 대표이사. 사진제공=한화그룹
최광호 한화건설 신임 대표이사. 사진제공=한화그룹
최광호 한화건설 부사장이 신임 대표이사로 부임한다. 이근포 한화건설 사장은 고문으로 물러날 것으로 보인다.

한화그룹은 12일 사장단 인사를 발표하고 최광호 한화건설 해외부문장 겸 BNCP 건설본부장을 신임 대표이사에 내정했다. 이라크 비스마야 신도시 사업을 총괄하며 보여준 경영능력이 인정받아 대표이사로 승진했다.

1956년생인 최광호 신임 대표는 1977년 한화건설에 입사해 건축지원팀 상무, 건축산업본부장, BNCP건설본부장, 해외부문 부사장을 역임했다.

한화그룹은 비스마야 신도시 사업에 참여한 최 신임 대표가 현장, 인력 운영, 영업 등에서 탁월한 경영능력을 보여줬다고 설명했다. 또 비스야먀 신도시 공사와 관련된 선수금(2억1200억 달러) 수령에도 주도적인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올해 4월 비스야마 신도시 사회기반시설(SOC) 공사를 21억2000만 달러에 추가 수주한 한화건설은 이라크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화건설이 이라크 비스마야 신도시 공사를 통해 확보한 누적 수주액만 현재 100억 달러에 달한다.
 

성동규
성동규 [email protected]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위크>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