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핵협상 타결, 힐러리 "대통령 된다면 이란 핵보유 절대 허용 않을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란 핵 협상 타결'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이란 핵 협상 타결'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이란 핵협상 타결'

이란 핵협상이 타결된 가운데 힐러리 클린턴 미국 민주당 대선 후보가 14일(현지시간) 자신이 대통령이 된다면 이란은 절대 핵무기를 얻을 수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클린턴 민주당 대선후보는 이날 성명을 통해 "대통령이 된다면 모든 수단을 이용해 이란이 합의안을 엄격하게 준수하도록 강제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란에 대한 메시지는 분명하다"며 "이란이 핵무기를 보유하도록 허용하지 않을 것이며 이는 단순히 합의문에서 규정된 기간에만 제한되는 것이 아니라 절대 안된다는 의미"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금까지 받은 보고와 살펴본 문서를 기준해 이번 합의를 지지한다"며 "이번 합의는 이란이 핵무기를 보유하지 못하도록 하는 데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합의된 사항을 엄격하게 적용하고 단호하게 검증하며 위반에 대해 즉각적으로 대응한다면 이번 합의는 미국 뿐 아니라 이스라엘과 다른 아랍 동맹국들을 더욱 안전하게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18:05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18:05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8:05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8:05 11/30
  • 금 : 2067.10상승 6.918:05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