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에도 나왔던 전남 장성 '동자승의 아버지', 수양딸 수년간 성폭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남 장성 동자승' 사진은 기사와 무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전남 장성 동자승' 사진은 기사와 무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전남장성 동자승'

전남 장성의 60대 승려가 입양한 동자승을 수년 간 성폭행한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전남 장성경찰서는 23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승려 A(62)씨를 구속했다. A씨는 부모의 보호를 받지 못하는 처지였던 B양을 입양, 자신이 주지로 있는 장성의 한 사찰에서 키우면서 수년 간 성범죄를 저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미혼모의 자녀 등 오갈 데 없는 처지의 갓난아기 7명을 데려다 키우기 시작했다. 현재 이 사찰에는 B양을 포함해 유치원생부터 고등학생까지 총 23명(남19·여3)이 생활해 왔다.

2008년 지방자치단체가 A씨의 사찰을 무허가 아동복지시설로 간주해 해산명령을 내렸고, A씨는 행정소송을 제기했으나 패소했다. A씨는 친부모나 다른 보육시설에 보낸 후 이후부터는 동자승들을 친자로 입양해 키워왔다.

특히 A씨는 동자승이 많은 절로 방송 프로그램에도 알려지며 개인 및 후원단체의 기부와 봉사활동을 받아온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인근 시설에서 임시 보호 중인 다른 아이들 가운데 일부가 심한 불안 증세를 보이고 있어 지자체 등과 협의해 조치를 취하는 한편 A씨의 여죄를 조사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9%
  • 31%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