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내년 상반기 '대리운전' 서비스 진출…"공정경쟁" 약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카카오, 내년 상반기 '대리운전' 서비스 진출…"공정경쟁" 약속
카카오가 내년 상반기 대리운전서비스에 진출한다.

카카오는 5일 카카오드라이버 프로젝트(이하 카카오드라이버)로 신규 O2O(Online to Offline) 서비스를 준비한다고 밝혔다. 이는 대리운전서비스를 통해 이용자가 원하는 것을 언제든 제공한다는 카카오의 온디맨드(On-Demand) 전략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카카오드라이버는 대리운전 서비스 이용자와 기사 모두를 위한 모바일서비스 구축이 중심이다. 카카오가 보유한 기술력과 경쟁력으로 모바일 시대에 맞는 대리운전서비스를 만들어 경쟁하며 건강한 생태계 조성에 기여하고 이용자의 선택권을 넓히는 것이 목표다.

기사와 승객을 이어준 카카오택시의 성공 노하 카카오드라이버를 뒷받침 한다.  

정주환 비즈니스총괄부사장은 “내부의 깊이있는 논의 결과 카카오가 지닌 모바일 DNA와 카카오택시의 성공 경험으로 누구나 만족할만한 변화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 판단해 카카오드라이버를 준비하기로 했다”며 “기본적으로 모바일에서 가능한 모든 편의와 가치를 대리운전 서비스 이용자와 기사 모두가 누릴 수 있어야 한다”고 밝혔다.

이날 카카오는 카카오드라이버에 대한 내부 검토를 마치고 수도권 5개 대리운전 기사 단체와 함께 간담회를 진행한다.

리운전 기사들의 다양한 이야기를 듣고, 공정한 경쟁을 위해 카카오드라이버가 갖춰야 할 정책 및 서비스 구조에 대한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카카오는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시스템과 정책을 만들기 위해 대리운전 기사뿐 아니라 서비스 이용자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폭 넓게 소통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카카오드라이버는 내년 상반기 중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서비스 구조 등 세부 사항은 서비스 출시 시점에 최종 확정될 것으로 보인다. 

 

정채희
정채희 [email protected]

IT 전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통3사, TV홈쇼핑,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자 여러분들의 따끔한 말씀, 혹은 제보 기다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