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극권 평균기온 사상 최고, '영상'까지 위협 받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겨울 북극권의 평균 기온이 사상 최고 수준을 기록하면서 사실상 겨울이 실종된 상태라고 영국 일간 가디언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가디언은 지난달 북극권 일부 지역이 평년 기온을 최고 16도까지 웃도는 이상 고온현상을 보이면서 현지 원주민들의 생활상이 크게 변하고 있다고 전했다. 특히 지난해 말에는 북극 기온이 0도를 기록해 평년보다 무려 30도나 높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국립해양대기청(NOAA)의 극지 기후전문가인 제임스 오버랜드는 "올 1~2월 중 극지의 이상 난동 수준은 심각한 수준"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지난 1년 사이 이처럼 큰 폭으로 기온이 올라가리라고는 예상치 못했다"면서 "우리가 보지 못했던 새로운 기온 지대로 들어선 느낌"이라고 말했다.

/자료사진=뉴시스(AP 제공)
/자료사진=뉴시스(AP 제공)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