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다은 결혼, 남편은 '헌집새집' 임성빈 공간 디자이너...'신혼집 얼마나 예쁠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두 사람의 신혼집은 얼마나 예쁠까. 배우 신다은이 공간 디자이너 임성빈과 웨딩마치를 올린다.


21일 신다은의 소속사 네오스엔터테인먼트는 "신다은이 오는 5월 22일 임성빈과 결혼식을 올린다"며 "가족과 친구들만 초대해 조용히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1년여의 열애 끝에 결혼을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항간에 불거진 혼전임신설에 대해 소속사 측은 "절대 아니다. 6월 좋은 작품으로 복귀할 것"이라며 선을 그었다.


한편, 신다은은 2003년 KBS2 '반올림'으로 데뷔해 MBC '뉴하트', '빛과 그림자', '아들 녀석들', SBS '돌아온 황금복' 등의 드라마에 출연하며 활발히 활동 중이다. 그는 과거 '돌아온 황금복' 촬영 당시 웨딩드레스 맵시를 공개하기도 했다.


신다은의 예비 신랑인 임성빈은 현재 한 건축사무소의 대표다. 유명 디자이너의 플래그십 스토어 인테리어 뿐만 아니라 래퍼 매드클라운 뮤직비디오 '견딜만해'의 아트 디렉터로 활동했으며, JTBC '헌집줄게 새집다오'에 출연 중이기도 하다.


사진. JTBC '헌집줄게 새집다오', 신다은 인스타그램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75상승 2.29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