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국가토지 무상취득 후 세금 225억 추징 불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H, 국가토지 무상취득 후 세금 225억 추징 불복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서울시로부터 취득세 225억원 추징을 통보받은 뒤 불복절차인 과세 전 적부심사를 청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서울시에 따르면 LH는 서울 강남·서초구 보금자리사업을 위해 토지를 무상취득했다. 보금자리 주택지구는 이명박정부가 서민 주거안정화 차원에서 내놓은 부동산정책으로 2009~2012년 21곳이 지정됐다. 하지만 박근혜정부 들어 '보금자리주택건설 등에 관한 특별법'이 '공공주택건설 등에 관한 특별법'으로 바뀌면서 보금자리 주택지구가 사실상 사라졌다.

서울시는 LH가 국가소유의 토지를 무상으로 받았고 취득가액에 따라 취득세를 내야 한다는 입장. 서울시는 올해 2월 LH에 대해 세무조사를 진행, 225억원을 추징하겠다고 통보했다. 시 관계자는 "도심 정비사업 중 세원이 누락된 게 있어 조사하는 과정에서 LH의 사례가 발견됐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LH는 세액산출 대상과 방법이 잘못됐다고 주장한다. 국가에서 무상귀속 받은 토지에 대해 기부채납 토지의 가액을 적용해 취득세를 부과한 것은 실질과세 원칙에 어긋난다는 것이다. 설령 과세하더라도 무상귀속 받은 토지에 대해 비과세나 75% 감면규정이 적용돼야 한다는 게 LH의 입장이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