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패치' 방송인 가담 의혹… 케이블 프로그램 출연 경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남패치 방송인. /자료사진=뉴시스
강남패치 방송인. /자료사진=뉴시스


강남패치에 가담한 방송인이 검거됐다. 오늘(7일) 서울강남경찰서는 일반인의 신상 등을 폭로하는 계정인 강남패치에 가담한 혐의로 방송인 A씨(24·여)를 검거했다.

이날 경찰은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상 명예훼손 혐의로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6일 검거된 강남패치 운영자 B씨(24·여)에게 일반인 2~3명의 신상을 제보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B씨가 일반인 100여명의 신상을 게시하고 유포하는 과정에 개입한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 2, 4일 두 차례에 걸쳐 A씨를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했다. A씨는 지난 2013년까지 케이블 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한 경력이 있으며 현재는 중국을 오가며 모델로 활동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강남패치는 유흥업소 종사자의 신상 등을 폭로하는 계정으로 알려졌다.


 

김나현
김나현 [email protected]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76하락 12.3718:05 09/25
  • 코스닥 : 839.17하락 18.1818:05 09/25
  • 원달러 : 1336.50하락 0.318:05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5
  • 금 : 1936.60하락 918:05 09/25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