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정, '구르미 그린 달빛' 종영 소감 "라온이로 이름처럼 즐겁게 살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싸이더스HQ 네이버TV캐스트 영상 캡처
/사진=싸이더스HQ 네이버TV캐스트 영상 캡처

배우 김유정이 KBS2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종영 소감을 전했다. 김유정은 소속사인 싸이더스HQ 네이버TV캐스트를 통해 공개된 영상에서 '구르미 그린 달빛' 종영 소감을 전했다.

김유정은 "더운 날에 시작해서 추워지기 시작하는 날 끝나니까 1년을 다 같이 보낸 것 같다. 촬영하는 동안 시간이 훌쩍 갔고, 좋은 추억들을 많이 쌓아서 정말 좋은 시간들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라온이로서 행복하게, 이름처럼 즐겁게 촬영하고 살았다"며 "너무 아쉽고 슬프다. '구르미 그린 달빛' 시청자에게 정말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구르미 그린 달빛'을 항상 기억해 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구르미 그린 달빛'은 어제(18일) 종영했다. 후속작인 '우리집에 사는 남자'는 아빠라고 우기는 어린 남자와 그 가족 간의 우여곡절을 그린 드라마로 오는 24일 첫 방송된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69.17하락 7.9518:05 06/01
  • 코스닥 : 863.78상승 6.8418:05 06/01
  • 원달러 : 1321.60하락 5.618:05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8:05 06/01
  • 금 : 1995.50상승 13.418:05 06/01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