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지역 백화점들 17일 연말 세일행사 진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지역 백화점들이 오는 17일부터 일제히 연말 할인행사에 들어간다. 롯데백화점 광주점은 17일부터 12월4일까지 18일간 '파이널 러블리 세일'에 들어간다고 15일 밝혔다.

세일 첫 날 17일 단하루 '줄서기 상품전'을 연다. 일부 브랜드에서는 정상가 대비 20~60%까지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고 지하1·8층에서 '슈퍼박스' 세트 행사가 진행된다.

이 행사는 정상가 대비 50~60%할인한 상품으로 1만원은 지하1층에서, 5만원은 8층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선착순 1인 1세트로 무작위로 진행된다.

여성패션, 아동, 핸드백, 넥타이, 시계, 장갑, 구두, 스카프, 셔츠, 남성캐주얼, 주얼리, 홈패션 등 다양한 브랜드에서 10~30% 세일을 진행한다.또 해외명품 브랜드도 시즌오프를 시작한다.

에트로, 비비안웨스트우드 20~30%, 막스마라 30%의 할인혜택을 제공하고 생활가전에서는 김치냉장고, 침구 특집전, 템퍼 고객 초대회 등 일년에 단 한번 행사로 풍년 메가 세일진행도 연다.

수험생에게는 20일까지 수험표 지참하면 10만원이상 구매시 롯데상품권 5000원 증정과 함께 일부 브랜드에서는 추가 세일까지 진행된다.


세일 축하 이벤트로 세일 기념 100% 당첨 포춘쿠키 속 경품을 제공한다. 17일과 18일 이틀간 매일 선착순 방문고객 700명 한정으로 이뤄진다. 18일 정문에서는 방문고객에게 세일기념 컵케익 타올 증정도 한다.

㈜광주신세계(대표이사 임훈)도 17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200여개 브랜드가 참여하고, 최대 50% 할인 판매하는 연말 세일(할인행사)을 진행한다고 이날 밝혔다.

'어메이징 프라이스' 테마로 고객을 대거 유치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를 전개한다. 우선 양은 더하고 가격은 뺀 식품과 생활용품 '핫픽', 20만원 미만 실속 외투만 모은 '아우터스페셜' 등의 코너를 처음으로 선보인다.

패션의류부터 생활용품까지 브랜드세일도 동시에 펼쳐진다. 잡화와 여성, 남성, 아웃도어, 스포츠, 생활, 아동, 식품 등 모든 장르에서 대다수 브랜드가 일제히 10~30% 세일에 들어간다.

17일부터 20일까지 1층 시즌 이벤트홀에서 핸드백 대표 브랜드인 닥스, 헤지스, 질스튜어트 핸드백 특별전을 전개 할 예정이다.

같은 기간, 장소에서 와이드앵글, 까스텔바작, MU스포츠가 참여하는 인기 골프웨어 대전도 함께 전개한다.

농가와 직거래를 통한 상생 실천을 위해 올해 세번째로 열리는 호남물산전을 24일부터 30일까지 지하1층 식품매장에서 개최한다.
 

광주=홍기철
광주=홍기철 [email protected]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18:05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18:05 12/07
  • 원달러 : 1325.30상승 12.218:05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18:05 12/07
  • 금 : 2047.90상승 11.618:05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