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국내외 의료용 영상기기 시장 공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전자는 27일부터(현지시간) 다음달 1일까지 미국 시카고에서 열리는 북미영상의학회(RSNA)에 참가해 붉은색 표현이 뛰어난 수술용 모니터, 진료와 환자 상담에 적합한 임상용 모니터, 필름을 사용할 필요가 없는 디지털 엑스레이 검출기(DXD) 등 3종의 의료용 영상기기를 공개했다.

LG전자가 의료용 영상기기를 선보인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세계 최고 수준의 화질 기술을 앞세워 국내외 의료용 영상기기 시장을 본격적으로 공략하겠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LG전자가 전면에 내세운 제품은 수술용 모니터다. 이 제품은 27인치 크기에 풀HD보다 4배 선명한 울트라HD(3840x2160) 해상도를 갖췄다. 픽셀수는 800만(8MP)개가 넘는다.

이 제품은 언뜻 보면 비슷해 보이는 붉은색을 명확하게 구분해준다. 예를 들어 복강경을 이용해 수술을 할 때 혈액, 환부 등을 또렷하게 구분한다. 또 반응 속도가 빨라 복강경과 수술 집기의 움직임을 화면에 바로 띄워 정확한 수술을 돕는다.

LG전자가 27일(현지시간)부터 다음달 1일까지 미국 시카고에서 열리는 북미영상의학회에 참가해 수술용 모니터, 임상용 모니터, 디지털 엑스레이 검출기 등 의료용 영상기기를 공개했다. 사진은 LG전자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이 의료용 영상기기를 살펴보고 있는 모습. /사진=LG전자
LG전자가 27일(현지시간)부터 다음달 1일까지 미국 시카고에서 열리는 북미영상의학회에 참가해 수술용 모니터, 임상용 모니터, 디지털 엑스레이 검출기 등 의료용 영상기기를 공개했다. 사진은 LG전자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이 의료용 영상기기를 살펴보고 있는 모습. /사진=LG전자

아울러 방수와 방진을 적용해 수술 중에 혈액 등이 묻더라도 정상적으로 작동한다. IPS 패널의 또렷한 화면과 넓은 시야각도 장점이다. 여러 명의 의사들이 수술을 함께 하는 경우 어느 각도에서 보더라도 또렷한 화면을 볼 수 있다. 밝기는 가로와 세로가 각각 1m인 면적에 촛불 800개를 켜 놓은 수준인 800칸델라(cd/m2)를 구현한다.

임상용 모니터는 27인치 크기에 8백만개 픽셀의 울트라HD 해상도를 갖췄다. 색영역 기준인 sRGB를 99% 충족해 표현할 수 있는 색의 범위가 넓어서 컬러 MRI, 컬러 CT 등의 영상을 보는데 적합하다. IPS 패널을 사용해 의사와 환자가 어느 각도에서 화면을 보더라도 색상을 정확하게 보여준다. 화면 떨림 현상을 방지해 눈의 피로를 줄여주며 오랜 기간 사용해도 화면 밝기가 일정하게 유지된다.

디지털 엑스레이 검출기는 기존 아날로그 방식의 엑스레이와는 달리 필름이 필요 없다. 촬영 결과를 곧바로 파일 형태로 만들어 유선 혹은 무선으로 PC에 보내주기 때문에 수초 만에 결과를 보여준다. 병원을 찾은 고객들은 대기 시간이 짧아서 좋고, 병원 입장에서는 많은 환자들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환자가 병원을 다시 방문했을 때도 엑스레이 필름을 기록실에서 찾아올 필요 없이 파일만 화면에 띄우면 된다.

LG전자는 모니터 2종을 다음달부터 디지털 엑스레이 검출기는 내년에 한국, 미국, 유럽 주요 국가 등에 순차 출시할 계획이다.

권봉석 LG전자 HE사업본부장(부사장)은 “정확하고 빠른 진료를 돕는 제품들로 의료용 영상기기 시장에서도 프리미엄 리더십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2.13상승 6.7214:14 06/07
  • 코스닥 : 879.89상승 9.6114:14 06/07
  • 원달러 : 1302.60하락 5.514:14 06/07
  • 두바이유 : 74.31하락 2.114:14 06/07
  • 금 : 1981.50상승 7.214:14 06/07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