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비취업여성 대비 경력단절여성 감소…전남은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광주지역 비취업여성 대비 경력단절여성은 감소한 반면 전남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전남지역 비취업여성 대비 경력단절여성 비중은 제주에 이어 전국에서 2번째로 높은 증가율을 기록했다.

7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6년 하반기 지역별고용조사(부가항목)경력단절여성 및 사회보험 가입 현황’에 따르면 지난 4월 현재 광주의 15~54세 기혼여성은 28만8000명으로 전년 동월 29만명보다 0.7% 감소했다.

이 중 비취업여성은 11만4000명으로 전년동월 12만명보다 4.7%감소했고, 경력단절여성도 5만9000명으로 전년동월 6만5000명보다 9.7% 감소했다.

전남지역 15~54세 기혼여성은 27만8000명으로 전년동월 28만2000명으로 1.6%감소했다.

이 중 비취업여성은 9만7000명으로 전년동월10만2000명에 비해 5.0% 감소했고, 경력단절여성도 5만1000명으로 전년동월대비 0.4% 감소했다.

기혼여성 대비 경력단절여성 비중도 광주·전남 모두 줄어들었다.

광주의 15~54세 기혼여성 대비 비취업여성 비중은 39.6%로 전년동월보다 2.0% 감소했고, 15~54세 기혼여성 대비 경력단절여성 비중은 20.4%로 전년동월 22.4%보다 2.0% 감소했다.

비취업여성 대비 경력단절여성 비중은 51.4%로 전년동월 54.3%보다 2.9% 감소했다.

전남의 15~54세 기혼여성 대비 비취업여성 비중은 35.1%로 전년동월 36.3%보다 1.2% 감소했으나, 15~54세 기혼여성 대비 경력단절여성 비중은 18.5%로 전년동월 18.3%에 비해 0.2% 증가했다.

비취업여성 대비 경력단절여성 비중은 52.8%로 전년동월 50.4%에 비해 2.4%포인트 증가했다.


전남지역 비취업여성 대비 경력단절여성 비중은 제주특별자치도(8.1%)에 이어 전국에서 2번째로 높았다.

한편, 지난 4월 현재 광주의 국민연금, 건강보험, 고용보험 가입률은 70.5%, 72.6%, 70.6%로 전년동월대비 각각 0.0%, 0.0%, 0.4%포인트 상승했다.

전남의 국민연금, 건강보험, 고용보험 가입률은 64.3%, 67.3%, 65.9%로 전년동월대비 각각 0.6%, 0.3%, 2.2%포인트 상승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email protected]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2.83하락 1.26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