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정당, ‘광장정치’ 여야의원 싸잡아 비판… “법 판결 믿고 사회안정 나서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바른정당, ‘광장정치’ 여야의원 싸잡아 비판… “법 판결 믿고 사회안정 나서야”

바른정당이 주말동안 촛불·태극기집회에 나선 여야 의원들을 비판했다.

이기재 바른정당 대변인은 대의제 민주주의의 실패를 책임져야 할 정치인들이 광장에 나가서 성난 군중을 자극시키는 것은 올바른 자세가 아니라고 19일 논평을 통해 지적했다.

이 대변인은 "문재인·안희정 등 야당의 대선주자는 촛불집회에, 윤상현·김진태·조원진 등 친박세력은 태극기 집회에 참석하여 군중을 선동했다"며 "책임있는 정치인이라면 헌재의 판결이 얼마남지 않은 상황에서 법의 판결을 믿고 그 결과에 따라 승복하면서 사회질서를 안정시키자고 권유해야 마땅하다"고 밝혔다.

이 대변인은 "민주당과 친박은 정치수준을 역주행시키는 대중인기영합적 행동을 당장 중단해야 한다"며 "바른정당은 헌재의 결정에 승복할 것이며 법치주의 확립과 국민통합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569.06하락 8.0613:43 06/01
  • 코스닥 : 861.39상승 4.4513:43 06/01
  • 원달러 : 1321.30하락 5.913:43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3:43 06/01
  • 금 : 1982.10상승 513:43 06/01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