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보는 그림뉴스] 부모 vs 자녀세대, 서로 "자기 생각만 고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래픽=이병인
/그래픽=이병인

부모와 자녀의 세대갈등에 대해 우리 국민 86%는 '해결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조사 전문업체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가 최근 전국 만 19~69세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부모세대의 경우, 응답자의 77.9%는 '자녀세대가 자신의 생각만 옳다고 주장한다'고 응답했다. 또 '자녀세대가 우리보다 배려심이 많다'고 응답한 비율은 9.9%에 그쳤다.

반대로 자녀세대 역시 67.3%가 '부모세대는 자신의 생각만 옳다고 주장한다'고 답했다. 다만 '부모세대는 우리보다 배려심이 많다'는 응답은 50.3%로, 부모세대의 경우보다 높았다.

이처럼 부모·자녀세대 모두 대체로 서로가 '자신의 생각을 고집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나, 세대 갈등의 원인이 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특히 부모세대의 경우 자녀세대의 배려심이 부족하다는 인식이 강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반영한 듯 전체 응답자 86%가 세대갈등 해결 필요성에 '공감한다'고 응답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3%
  • 37%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