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핀란드, 페트리 "한국인들, 나만 보면 휘바휘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핀란드편에 페트리 칼리올라가 출연했다.
'어서와' 핀란드, 페트리 "한국인들, 나만 보면 휘바휘바"

16일 MBC에브리원 '어서와한국은처음이지('어서와')에는 새로운 친구로 핀란드 대사관에서 일하는 페트리 칼리올라가 등장했다.

페트리는 "한국 온지 3년 정도 됐는데, 한국 사람들 아직도 나만 보면 '휘바휘바(자일리톨껌)'한다"며 웃었다.

이어 페트리는 "핀란드는 좀 춥다. 최저 기온 기록은 영하 54.2"이라고 설명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페트리는 핀란드의 가장 유명한 사람으로 산타클로스를 꼽으며 "산타 할아버지에게 편지 보내면 핀란드로 간다"고 말하는가 하면, 친구들에 대해서는 "포커페이스다. 리액션 없다"고 설명했다.

한편 페트리는 이날 핀란드 사람들에 대해 "표정에 감정을 드러내지 않는다. 포커페이스다"고 말했다. 이어 페트리는 친구 3인방에 대해 설명하며 ‘XX친구’라고 말하며 MC들을 놀라게 했고 딘딘은 ‘소꿉친구’로 정정해주며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MBC 에브리원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