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론, 아이폰 앱에 위치기반 '날씨 효과' 적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멜론이 아이폰 앱에 상황에 맞는 효과를 적용한다고 29일 밝혔다. /사진제공=멜론
멜론이 아이폰 앱에 상황에 맞는 효과를 적용한다고 29일 밝혔다. /사진제공=멜론
뮤직플랫폼 멜론이 아이폰 앱에 날씨 효과를 적용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기능은 멜론의 개인화 서비스인 ‘포유’의 날씨 큐레이션을 바탕으로 이용자의 위치에 맞는 날씨 정보를 앱에 반영한다. 해당 날씨 정보는 케이웨더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다.

눈 오는 날 포유의 추천곡 리스트를 재생하면 플레이어 배경에 눈이 내리는 효과가 적용되며 비 오는 날 재생 시에는 비 내리는 효과가 적용된다. 해당 기능은 아이폰 5S 이상에서 구동되며 설정 적용을 원하지 않는 사용자는 설정에서 플레이어 배경효과를 끌 수 있다.

멜론 측은 “이번 업데이트로 기존 시간, 장소, 상황(TPO)을 접목한 정교한 큐레이션에 이어 이용자들이 좀더 역동적이고 실감나는 음악감상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해당 기능을 활용해 특별한 날 감성적인 효과를 더할 수 있는 이벤트도 계획 중”이라고 말했다.
 

박흥순
박흥순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75상승 2.2918:05 09/27
  • 금 : 1878.60하락 12.3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