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올림픽 앞둔 강원도 부동산시장 '후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다음달 분양될 e편한세상 동해. /사진=고려개발
다음달 분양될 e편한세상 동해. /사진=고려개발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을 50여일 앞두고 강원도 부동산시장이 달아올랐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 2011년 평창올림픽 유치가 확정된 이후 강원도의 가장 달라진 점은 교통이다.

강원도는 지난해 제2영동고속도로 개통, 올 6월 동서고속도로가 개통되면서 서울과 도내 주요도시 사이 교통망이 대폭 개선됐다. 이는 곧 강원도 부동산의 호재로 거듭났다.

이달 22일에는 서울과 강릉을 연결하는 경강선 KTX가 개통했으며 지난 7월 동해역 KTX 운행계획이 국토교통부의 인가를 거쳐 확정돼 동해역으로 향하는 KTX는 내년 본격 운행될 예정이다.

정부의 평창동계올림픽 지원사업으로 교통망이 대폭 개선되면서 강원도 부동산시장은 거래량 증가 등 활발한 분위기다.

온나라부동산정보 통합포털 따르면 강원도 분기별 아파트 거래량은 제2영동고속도로가 개통된 지난해 4분기(1만1689건)와 동서고속도로가 개통된 올 2분기(1만688건)에 높게 나타났다. 뿐만 아니라 강원도 아파트의 3.3㎡당 평균 매매가 역시 지난해 3분기부터 500만원대를 넘어섰다.

이는 강원도 부동산시장이 동계올림픽 지원을 위한 교통호재 특수의 직접적 수혜지로 꼽히면서 수요자들로부터 인기를 끈 것으로 분석된다.


 

김창성
김창성 [email protected]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57.20하락 9.9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