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키키' 김정현 "한뼘 더 자라는 기회… 기억에 남을 것" 종영소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김정현. /사진=오앤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김정현. /사진=오앤엔터테인먼트 제공

지난 17일 종영한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극본 김기호, 송지은, 송미소, 연출 이창민)에서 극강의 까칠함을 자랑하지만 마음이 약해 손해만 보는 헛똑똑이 강동구 역을 맡아 열연했던 김정현이 종영소감을 전했다.

김정현은 "추운 겨울에 시작해 꽃이 피는 봄까지 차근차근 밟아 나가다 보니 벌써 종영이 다가왔다. '와이키키'와 함께 하는 동안 행복했기에 더 기억에 남는 작품이 될 것 같다. 시청자 분들께도 가끔씩 꺼내볼 수 있는 즐거운 추억 같은 작품이 됐으면 한다"며 소감을 전했다. 

이어 "동구를 만나면서 한 캐릭터가 관계와 상황 속에서 어떻게 변화하는지, 또 이를 어떻게 자연스럽게 표현해야하는지 생각이 많았다. 그러면서 배우 김정현이 한 뼘 더 자라는 기회가 된 것 같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동구는 떠나지만 새로운 작품으로 시청자 여러분께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자 최선을 다하겠다. ‘와이키키’와 강동구를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며 향후 연기활동에 대한 포부를 밝혀 기대를 높였다.

한편 생기발랄한 작품의 분위기를 잃지 않으면서도 동구의 캐릭터적 특성과 윤아(정인선 분)를 향한 감정변화를 세심하게 표현한 김정현의 연기는 극의 무게 중심을 지키며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 0%
  • 0%
  • 코스피 : 2502.67상승 8.3914:26 12/06
  • 코스닥 : 821.41상승 8.0314:26 12/06
  • 원달러 : 1311.90상승 0.714:26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4:26 12/06
  • 금 : 2036.30하락 5.914:26 12/06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