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태풍 '솔릭' 대비 비상체제 돌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농어촌공사, 태풍 '솔릭' 대비 비상체제 돌입
한국농어촌공사가 제19호 태풍'솔릭'의 북상에 대비해 실시간 비상대응체제로 전환하고 취약시설을 점검하는 등 선제적 조치에 나섰다.

22일 공사에 따르면 본사 재난종합대응상황실을 중심으로 비상근무체제를 유지하며 태풍이동 상황을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있다.

이와 함께 저수지, 배수장 등 전국 2100여개 농업생산기반시설 안전점검과 저수지, 방조제 등의 주변 물 흐름을 방해하는 장애물을 제거하는 작업도 실시했다.

앞서 공사는 올 상반기에만 농업기반시설 225곳에서 비상대처훈련과 주기적인 안전점검을 통해 재난상황에 대비하고 있다.

농어촌공사 최규성 사장은 "시설 사전점검을 통해 피해를 예방하는 한편, 피해발생 시 긴급복구를 통해 국민의 안전과 농작물 보호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나주=홍기철
나주=홍기철 honam3333@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66.54하락 10.5810:18 06/01
  • 코스닥 : 858.14상승 1.210:18 06/01
  • 원달러 : 1321.60하락 5.610:18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0:18 06/01
  • 금 : 1982.10상승 510:18 06/01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