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정채용 지시' 서유열 전 KT 사장 구속기소, 누구 봐줬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성태. 김성태 딸 부정채용 지시. 서유열 전 KT 사장 구속 기소.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의 딸 등 유력 인사의 지인을 부정 채용한 혐의로 서유열 전 KT 홈고객부문 사장이 재판에 넘겨졌다. /사진=뉴시스
김성태. 김성태 딸 부정채용 지시. 서유열 전 KT 사장 구속 기소.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의 딸 등 유력 인사의 지인을 부정 채용한 혐의로 서유열 전 KT 홈고객부문 사장이 재판에 넘겨졌다. /사진=뉴시스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의 딸 등 유력 인사의 지인을 부정 채용한 혐의로 서유열 전 KT 홈고객부문 사장이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남부지검은 2012년 당시 KT 홈고객부문장을 지낸 서 전 사장을 업무방해 혐의로 구속기소했다고 15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서 전 사장은 지난 2012년 하반기 대졸 신입사원 공채에서 2명, 같은 해 KT 홈고객서비스직 공채에서 4명을 부정 채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서 전 사장이 부정 채용한 6명 중에는 서류 전형과 적성 검사를 건너뛰고 다음 단계인 인성검사부터 채용 절차를 시작한 김성태 의원의 딸도 포함돼 있다.

김 의원 딸의 KT 특혜채용 조사에 착수한 검찰은 지난달 26일 서 전 사장이 깊숙이 개입한 정황을 포착하고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법원은 다음날 구속영장을 발부했고, 서 전 사장은 이후 구속 상태로 조사를 받고 재판에 넘겨졌다.

서 전 사장은 자신의 혐의를 일부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같은 기간 서 전 사장은 김 전 전무에게 한국공항공사 간부의 자녀 특혜채용도 청탁한 것으로 알려졌다. 청탁 대상이 된 지원자는 1차 실무면접에서 불합격 판정을 받고도 2차 면접을 본 사실이 검찰 조사에서 드러났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22일 이 회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고, 지난 9일에는 KT 본사, 광화문지사 경영관리부문장 사무실 등 3곳을 동시에 압수수색하기도 했다.
 

정소영
정소영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23:59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23:59 12/07
  • 원달러 : 1325.30상승 12.223:59 12/07
  • 두바이유 : 75.00하락 2.5323:59 12/07
  • 금 : 2046.40하락 1.523:59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