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포의 손맛' 50년 전통 할머니 주물럭… 위치는 어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노포. /사진=MBC '생방송 오늘저녁' 방송화면 캡처
노포. /사진=MBC '생방송 오늘저녁' 방송화면 캡처

MBC '생방송 오늘저녁'에서 소개된 '50년 전통 할머니 주물럭' 맛집이 화제다. 

15일 방송된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생방송 오늘 저녁'의 코너 '노포의 손맛'에서는 50년 넘게 한자리를 꿋꿋하게 지켜온 '50년 전통 할머니 주물럭' 맛집이 소개됐다. 해당 식당은 저렴한 가격에 할머니 손맛이 담긴 우거지볶음, 콩나물무침 등 8가지 반찬과 주물럭을 함께 먹을 수 있어 인기를 끌고 있다.

식당 주인장은 이와 관련해 "직접 양념을 담아 숙성시킨 다음 주문이 들어오면 돼지고기에 바로 양념해 즉석에서 볶는다"고 밝혔다.

또 "반찬들 역시 힘에 부쳐 사다가도 해봤지만 손님들이 단번에 알아채 손수 만들 수밖에 없다"며 "많은 손님들이 몰릴 때는 힘들기도 하지만 손님들이 맛있게 먹고 난 빈 그릇을 보면 흐뭇하다"고 전했다.

한편 주물럭 맛집은 인천광역시 중구에 위치한 식당으로 알려졌다. 


 

강소현
강소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