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전통시장 신안코아, 청년창업 롤모델로 거듭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화섭 안산시장 / 사진제공=안산시
윤화섭 안산시장 / 사진제공=안산시
안산시는 중소벤처기업부 국비 공모사업인 ‘복합청년몰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돼 2020년까지 30억원의 사업비를 확보, 상록구 본오동 소재 신안코아 전통시장에 복합청년몰을 조성한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신안코아 전통시장은 2002년도에 조성된 상가형 시장으로 과거 안산시 최대의 상권을 형성할 정도로 활성화된 시장이었으나 주변 대형 할인마트의 입점과 지속적인 경기침체로 공실이 발생하는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었다.

특히 금번 추진예정인 청년몰의 경우 수년간 공실로 남아있던 절반이상의 지하층을 대상으로 추진하는 사업으로 신안코아의 경기부양은 물론 공실률 감소에 따른 주변 상권활성화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한 민선 7기 공약사항인 공공임대상가 공급, 사회공헌형 일자리 창출, 청년과의 소통공간 마련 정책의 실현으로 청년과 소상공인의 안정적 경영활동 지원이 가능하게 됐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시니어, 청년, 경력단절 여성 등 다양한 계층에게 공공임대상가를 지원해 사회공헌형 창업기회 제공 등 민선7기 시정철학을 구현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가 된다.

신안코아 복합청년몰 조성사업은 유휴점포에 대한 리모델링 및 청년상인 아이디어를 통해 총 30개 청년점포(음식, 공방 등)와 청년 창업인큐베이터 및 주민편익시설 등이 입점해 2023년까지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입점하는 청년 상인들은 사업종료시까지 임대료 면제 및 안산시 소상공인 지원정책을 우선적으로 지원받을 수 있는 혜택을 제공받아 성공적인 사업정착의 기회를 갖게 된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신안코아 복합청년몰 조성사업으로 청년일자리 창출은 물론 사업종료 후 공공임대상가로 유지해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젠트리피케이션 방지책 마련과 적극적인 소상공인 보호 및 활성화 정책을 구현할 수 있는 원동력을 얻게 됐다”고 말했다.
 

안산=김동우
안산=김동우 [email protected]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18:05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18:05 12/07
  • 원달러 : 1325.30상승 12.218:05 12/07
  • 두바이유 : 75.00하락 2.5318:05 12/07
  • 금 : 2046.40하락 1.518:05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