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풍전야 홍콩… 中, 전역에 경찰 대거 투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7일 홍콩 경찰들이 관내에서 발생한 반중국 시위대를 단속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지난 27일 홍콩 경찰들이 관내에서 발생한 반중국 시위대를 단속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중국 정부가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통과에 앞서 경찰력을 대거 투입했다.

28일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중국 정부는 홍콩보안법 통과에 따른 반발을 막기 위해 홍콩 전역에 경찰을 배치했다.

중국은 이날 오후 전국인민대표회의(전인대)를 열고 홍콩에 국가안보 관련 시설을 설치하는 등의 내용을 골자로 하는 보안법 통과 여부를 표결에 붙인다. 법안이 통과되면 사실상 홍콩의 자치권은 중국에 귀속된다.

홍콩은 이미 지난해 말 범죄인 송환법에 반대하는 대규모 시위로 몸살을 앓았다. 당시 수많은 시민들이 거리로 뛰쳐나와 경찰과 폭력 사태를 빚었다. 홍콩보안법 통과를 하루 앞둔 지난 27일에도 반중국 시위가 일어나 360여명이 경찰에 체포됐다.

중국 정부는 이같은 반대에도 홍콩보안법 통과를 강행하겠다는 입장이다. 법안이 통과되면 대규모 시위가 또다시 일어날 가능성이 농후하다. 때문에 중국 정부는 경찰력을 동원해 사전에 반발 가능성을 차단하겠다는 복안이다.

매체는 "보안법 철회 반대 시위가 예상되는 가운데 경찰까지 배치되면서 지난해 범죄인 송환법 반대 시위와 같은 폭풍이 올 것이라는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라고 전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67.76하락 9.3611:16 06/01
  • 코스닥 : 861.53상승 4.5911:16 06/01
  • 원달러 : 1320.10하락 7.111:16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1:16 06/01
  • 금 : 1982.10상승 511:16 06/01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