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부산남구의원, 박재범 남구청장 책임있는 행동 촉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부산 남구청 전경/사진=부산 남구
부산 남구청 전경/사진=부산 남구
부산 남구의회 국민의힘 의원들이 박재범 남구청장의 책임있는 행동을 촉구하고 나섰다.

이들은 지난 15일 발표한 성명에서 "의료용이라는 문구가 문제소지가 있다는 것을 인지하였음에도 불구하고 조치하지 않고 배부된 경위와 경찰 수사과정에서 문제해결에 대한 노력 부재에 대한 모든 책임은 최종결정권자인 구청장에 있다."면서 "향후 수사과정에서 열심히 일한 공무원들에게 책임을 전가하지 말고 남구청장의 책임 있는 행동을 촉구한다"고 주장했다.

지난 3월14일 남구청은 중국산 일회용 마스크 100만장을 전 남구민에게 1인당 3매씩 무상배부했다. 코로나 확산으로 인해 전국적으로 발생한 마스크 대란에 대한 선제적 대응이었으나, 최근 경찰의 마스크 배부과정에서의 문제제기로 담당공무원들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되는 사태가 발생했다.

부산 서부경찰서는 지난 13일 남구청이 주민에게 배부한 마스크가 일회용 부직포 마스크였음에도 마스크 포장지 표지에 “의료용 마스크입니다“라고 표기한 문구가 약사법 위반에 해당된다고 판단하여 담당공무원들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한 것이다. 

그러나 이번 사태의 최종결정권자인 박재범 남구청장은 송치대상에서 제외됐다.

이들은 "박재범 남구청장은 직원들이 검찰에 송치되는 일이 발생하였음에도 수사기관의 결정을 받아들이기 힘들다는 말만 되풀이할 뿐, 해당 공무원들을 위해 어떠한 입장표명을 하지 않고 있다"고 강조했다.

 

부산=김동기
부산=김동기 [email protected]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사 김동기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48상승 8.7909:15 10/05
  • 코스닥 : 812.97상승 5.5709:15 10/05
  • 원달러 : 1351.50하락 1209:15 10/05
  • 두바이유 : 90.66하락 0.4309:15 10/05
  • 금 : 1834.80하락 6.709:15 10/05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 [머니S포토] 故 강신호 명예회장 발인, 장지로 향하는 운구차량
  • [머니S포토] 휘발유가 또다시 껑충… 전국 1800원대 진입 코앞
  • [머니S포토] '우윳값 인상'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