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인비·유소연, VOA 클래식 3라운드 공동 선두… "우승 노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로이터
/사진=로이터
박인비(32·KB금융그룹)와 유소연(30·메디힐)이 우승에 도전한다.

6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더콜로니의 올드 아메리칸 골프클럽(파71·6517야드)에서 열린 LPGA VOA(여자프로골프 볼런티어스 오브 아메리카)클래식 대회 3라운드에서 박인비는 버디 3개와 보기 1개를 묶어 2언더파 69타를 기록했다.

2라운드 공동 5위였던 박인비는 중간 합계 4언더파 209타를 기록하며 유소연, 재미교포 노예림(19)과 함께 공동 선두로 올라섰다. 지난 2월 호주여자오픈 우승을 차지한 박인비는 시즌 2승, 그리고 LPGA 투어 통산 21승을 노린다. 우승 시 올해의 선수 포인트와 우승 상금 부문에서 1위로 올라설 수 있다.

유소연은 버디 6개를 잡아내며 공동 26위에서 순위가 급상승했다. 중간 합계 4언더파 209타로 박인비와 같다. 유소연은 2018년 6월 마이어 클래식 이후 2년 반 만에 LPGA 투어 7승에 도전한다.

세계랭킹 1위 고진영은 버디 3개와 보기 2개를 묶어 한 타를 줄였다. 중간 합계 3언더파 210타로 공동 4위. 공동 선두와 한 타 차로 최종 4라운드에서 충분히 우승을 노릴 수 있다. 

고진영 외에 7명이 더 공동 4위에 올라 최종 라운드 치열한 경쟁을 예고했다. 이정은6(24·대방건설)은 5타를 줄이며 공동 39위에서 공동 13위(합계 1언더파 212타)로 점프했다. 허미정(31·대방건설)과 박성현(27·솔레어)은 이날 각각 3오버파, 4오버파를 기록하며 나란히 공동 36위(합계 4오버파 217타)로 내려앉았다.
 

박찬규
박찬규 [email protected]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