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로받았다"… 조세호 울린 김영선 누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김영선이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해 조세호를 오열하게 만들었다. /사진=tvN 방송캡처
배우 김영선이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해 조세호를 오열하게 만들었다. /사진=tvN 방송캡처

배우 김영선이 조세호를 10초만에 오열하게 만들었다. 지난 27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공식 유행어는 물론, '유 퀴즈 온 더 블럭'의 스핀오프 예능의 타이틀인 '난리났네 난리났어'의 실제 주인공 배우 김영선이 출연했다. 

'난리났네 난리났어'는 영화 '범죄와의 전쟁'에서 최민식의 아내로 출연했던 김영선의 대사로, 부산 세관 김철민 조사관이 '유 퀴즈 온 더 블럭' 출연 당시 성대모사로 선보여 단숨에 유행어로 등극했다.

이날 MC 유재석, 조세호가 "배우들의 눈물 연기가 놀랍다"라고 이야기를 꺼내자 김영선은 "정말 슬프니까 눈물이 나는 것"이라며 슬픈 감정을 잘 전달하면 상대 배우에게도 금방 눈물을 끌어낼 수 있다고 말했다.

이에 김영선은 '조세호의 눈물 끌어내기'에 나섰다. 김영선은 조세호의 손을 잡고 "상황은 보지 말고 제 눈만 보고 집중해 달라. 제가 뭐라고 하는지 마음을 읽어 달라"고 조세호는 김영선의 눈을 보고 집중하자. 짧은 시간 눈을 바라보고 감정을 잡으며 고개를 끄덕이던 두 사람. 그 순간 조세호는 갑자기 눈물을 펑펑 쏟기 시작했고 김영선은 그를 안아주며 토닥였다.

조세호는 스스로도 깜짝 놀라며 "아무런 말을 하지도 않았는데 감정이 밀려왔다"라며 "너무 놀랐다. 진짜 이 누나 최고다. 만약 멈추지 않았으면 엉엉 오열했을 것 같다. 저를 눈빛으로 어루만져 주셨다"고 말했다.

이를 바라보면 유재석도 당황해 하며 "조셉이 이렇게 눈물을 흘릴지 몰랐다"고 하자 조세호는 "저도 사람인지라 요새 누군가에게 위로 받고 기대고 싶다는 생각이 컸다. 그냥 생각만 하고 싶었는데 방금 눈빛으로 '잘하고 있고 앞으로도 잘 할거다'라고 응원을 보내주시는데 나도 모르게 울컥하게 되더라"고 말했다. 유재석은 "심리 치료사 같으시다. 방송 이후 문의 전화가 오는 게 아니냐"고 말해 금세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69.17하락 7.9518:05 06/01
  • 코스닥 : 863.78상승 6.8418:05 06/01
  • 원달러 : 1321.60하락 5.618:05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8:05 06/01
  • 금 : 1982.10상승 518:05 06/01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