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명 놓고 법원까지 갔던 LX공사-LX홀딩스 '상표 공동사용' 협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상생협력을 위한 협약식'에서 협약서에 서명한 후 기념촬영을 하는 김정렬 LX한국국토정보공사 사장(우)과 송치호 LX홀딩스 사장(좌). /사진제공=LX공사
'상생협력을 위한 협약식'에서 협약서에 서명한 후 기념촬영을 하는 김정렬 LX한국국토정보공사 사장(우)과 송치호 LX홀딩스 사장(좌). /사진제공=LX공사
LX한국국토정보공사와 LX홀딩스가 'LX'상호 및 상표 사용과 관련한 상생협력안에 최종 합의했다. 

LX공사는 LX홀딩스와 상호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양사의 상호발전을 위해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LX공사 서울지역본부에서 열린 '상생협력을 위한 협약식'에는 김정렬 LX공사 사장과 송치호 LX홀딩스 사장이 참석해 업무협약서에 서명하며 성실 이행을 약속했다.
 
LX공사와 LX홀딩스는 각자 영위하고 있는 사업과 관련해 특허청에 출원 또는 등록된 상표의 사용을 상호 존중하기로 했다. 상생과 상호협력을 통해 사회에 기여하고 각자의 사업을 발전시킨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양사는 해외사업(공간정보인프라, 스마트팜, 플랜트사업 등) 및 첨단기술 사업분야(디지털트윈, 자율주행, 드론, 로봇, IoT 등)에서 협력사업을 발굴·추진하는 등 상호협력을 약속했다. 스타트업 지원, 스포츠팀 후원, 취약계층 지원, 기후변화 대응분야 협업 등을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과 민·관 상생에 기여한다는 목표도 명시했다.

김 사장은 협약식에 앞선 인사말에서 "이번 업무협약이 양사 관계를 미래지향적으로 한 단계 격상시키는 중대한 이정표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송 사장은 "이번 협약은 소통을 통해 서로를 이해하고 보다 나은 미래를 위한 첫 걸음을 했다는데 의미가 있다"며 "상생협력을 통해 국가경제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수지
강수지 [email protected]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산업1부 IT팀 강수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5.88하락 7.0914:03 09/27
  • 코스닥 : 834.43상승 6.6114:03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4:03 09/27
  • 두바이유 : 92.83하락 1.2614:03 09/27
  • 금 : 1919.80하락 16.814:03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