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운대구 "국가유공자·유족들께 더 많은 예우로 보답하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왼쪽부터 홍순헌 해운대구청장, 김복순 어르신, 정정희 전몰군경 미망인회 해운대구지회장/사진=해운대구
왼쪽부터 홍순헌 해운대구청장, 김복순 어르신, 정정희 전몰군경 미망인회 해운대구지회장/사진=해운대구
부산 해운대구(구청장 홍순헌)는 호국보훈의 달 6월을 맞아 지난 16일 국가유공자의 집을 찾아 명패 달아드리기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대상자는 최상종 씨의 유족인 김복순 어르신이다. 사망한 남편을 대신해 명패를 수령한 김복순 어르신은 “19살에 시집와서 아들이 생후 28일 되던 날에 입대한 남편이 군대에서 사망하고 혼자 아들을 키우며 살았는데 이렇게 구청장님이 찾아와 주셔서 위로해 주시니 감사하다”고 말했다.

홍순헌 구청장은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국가유공자와 유족들께 더 많은 예우로 보답하겠다”며 화답했다.

해운대구는 국가보훈처와 함께 국가유공자의 자긍심과 국민의 애국심을 높이기 위해 지난 2019년부터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642명에게 명패를 전달할 예정이다.


 

부산=김동기
부산=김동기 [email protected]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사 김동기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