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혼' 김구라 아내 출산… 그리, 23세 터울 동생 생겼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김구라가 두 아이의 아빠가 됐다. /사진=임한별 기자
방송인 김구라가 두 아이의 아빠가 됐다. /사진=임한별 기자

방송인 김구라의 아내가 재혼 후 1년 만에 새 생명의 기쁨을 안았다.

23일 김구라의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 측은 스타뉴스를 통해 "김구라의 아내가 추석 연휴 직전에 출산을 한 것이 맞다"고 밝혔다.

김구라는 지난해 12세 연하의 새 아내와 함께 살고 있음을 MBC '라디오스타' 등에서 밝힌 바 있다.

별도의 결혼식 없이 혼인신고로 가정을 꾸렸고, 1년 만에 출산의 기쁨을 안았다. 첫째아들인 그리에게는 23세 터울의 동생이 생겼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4%
  • 46%
  • 코스피 : 2615.60상승 0.1918:05 06/07
  • 코스닥 : 880.72상승 10.4418:05 06/07
  • 원달러 : 1303.80하락 4.318:05 06/07
  • 두바이유 : 74.31하락 2.118:05 06/07
  • 금 : 1981.50상승 7.218:05 06/07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