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뚜껑 안 열릴 땐 OO 잊지마"… 알아두면 유용한 생활상식 7가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상생활 중 예상치 못한 작은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언젠가는 써먹을 유용한 정보들을 공개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일상생활 중 예상치 못한 작은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언젠가는 써먹을 유용한 정보들을 공개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일상생활 중 예상치 못한 작은 문제가 발생할 때가 있다. 난감한 상황에 처했을 때 돈과 에너지를 아끼며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있기 마련. 알아두면 언젠가는 써먹을 유용한 정보 7가지를 소개한다.


1. 병뚜껑이 안 열릴 때 숟가락만 있으면 된다


간혹 새 제품의 병뚜껑이 열리지 않아 고생하는 경우가 있다. 아무리 힘을 줘도 병뚜껑이 열리지 않을 땐 대부분 고무장갑을 끼고 병뚜껑을 돌리거나 뜨거운 물을 부어서 병뚜껑을 연다.

하지만 이것보다 더 간단한 방법이 있다. 수저를 병뚜껑 아랫부분에 끼우고 들어 올리면 된다.  그러면 '뻥' 소리가 나면서 병뚜껑을 쉽게 돌릴 수 있다. 힘을 가장 적게 들이는 방법이다.
병뚜껑이 안 열릴 땐 숟가락을 이용하면 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병뚜껑이 안 열릴 땐 숟가락을 이용하면 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2. 변기에서 냄새가 나면 양칫물, 더러울 땐 콜라를


간혹 변기에서 악취가 나 당황스러울 때가 있다. 당장 세제로 청소할 수 없다면 양칫물을 이용하면 된다. 양칫물을 변기에 뱉고 약 10분 후 물을 내리면 악취가 어느 정도 사라진다.

변기 자체가 더럽다면 콜라를 부으면 된다. 김이 빠진 콜라를 그냥 버리지 말고 더러운 변기에 부은 후 약 30분이 지나 물을 내리면 더러운 물때가 사라지는 걸 확인할 수 있다.
변기에서 악취가 나면 양칫물을 뱉고 10분 후 물을 내리면 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변기에서 악취가 나면 양칫물을 뱉고 10분 후 물을 내리면 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3. 패딩에 밴 고기 냄새, 욕실에서 없앨 수 있다


회식 후 고기 냄새가 배어버린 패딩의 냄새를 없애는 간단한 방법이 있다. 드라이클리닝을 맡기는 방법이 최우선이지만 시간과 돈을 아끼고 싶다면 이 방법을 써보자.

샤워 후 습기가 가득한 욕실에 패딩을 걸어두면 수증기가 냄새 분자를 흡수한다. 습기가 머금게 된 패딩은 헤어드라이어로 말리면 냄새가 사라진다.
패딩에 밴 음식 냄새는 샤워가 끝낸 욕실에 넣어두면 없어진다. /사진=이미지투데이
패딩에 밴 음식 냄새는 샤워가 끝낸 욕실에 넣어두면 없어진다. /사진=이미지투데이



4. 치실을 이용하면 케이크를 깔끔하게 자를 수 있다


케이크를 더욱 공평하게 나누는 방법이 있다. 보통 케이크는 제과점에서 제공되는 칼로 썰지만 칼에 케이크가 묻어나와 잘 썰어지지 않는 경우가 많다.

또 케이크 크기를 비슷하게 자르지 못해 난감할 때가 있다. 이 경우 치실로 자르면 된다. 치실을 이용한다면 먹고 싶은 양만큼 정확히 자를 수 있다. 케이크 옆을 자를 수도 있어 유용하다.
케이크를 자릴 때 칼 대신 치실을 이용하면 정확하게 잘린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케이크를 자릴 때 칼 대신 치실을 이용하면 정확하게 잘린다. /사진=이미지투데이



5. 아이스팩으로 모기퇴치제 만들 수 있다


더운 여름날 아이스팩은 음식을 상하지 않게 하는 고마운 물건이다. 하지만 아이스팩만큼 버릴 때 처리하기 어려운 것도 없다. 내용물을 버리는 작업이 까다롭기 때문이다.

환경부에 따르면 아이스팩을 모기퇴치제로 활용할 방법이 있다. 먼저 아이스팩의 내용물을 빈 유리병에 고르게 담고 모기가 싫어하는 라벤더 오일을 뿌린다. 향이 적당히 날 만큼 뿌리면 된다. 마지막으로 통풍이 잘 되도록 한지나 유산지를 병 입구에 올리고 내용물이 새어 나가지 않게 고무줄로 막으면 된다.
아이스팩으로 모기퇴치제를 만들 수 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아이스팩으로 모기퇴치제를 만들 수 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6. 고양이털은 물티슈 2장이면 해결 할 수 있다


고양이를 키우는 집사들은 항상 털 문제로 골머리를 앓는다. 고양이 털이 날리는 것을 일상으로 여기지만 가끔 옷에 붙어있는 털뭉치들을 보면 짜증이 난다.

테이프 클리너를 이용하는 것이 여의치 않다면 이 방법을 써보자. 세탁 시 오염되지 않은 물티슈 2장을 넣으면 된다. 세탁이 끝나면 물티슈에 고양이 털이 묻은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세탁할 때 물티슈 2장을 세탁기에 넣으면 고양이 털이 없어진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세탁할 때 물티슈 2장을 세탁기에 넣으면 고양이 털이 없어진다. /사진=이미지투데이



7. 비닐봉지 매듭은 가위를 이용하지 않아도 간단하게 풀 수 있다.


배달 음식을 많이 시켜 먹는 요즘, 간혹 배달 음식에 묶여있는 비닐봉지 매듭이 쉽게 풀리지 않아 당황스러울 때가 있다. 쉽게 매듭을 풀 수 없다면 우선 비닐봉지 매듭 하나를 잡아 한 방향으로 계속 돌린다. 매듭이 얇아지면 반대편 매듭 쪽으로 밀고 반대편 매듭을 잡아당긴다. 그러면 매듭이 곧바로 풀어진다. 굳이 가위를 쓰거나 힘으로 매듭을 당길 필요가 없다.

비닐봉지 매듭은 가위를 이용하지 않아도 간단한 방법으로 풀 수 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비닐봉지 매듭은 가위를 이용하지 않아도 간단한 방법으로 풀 수 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5.41상승 14.0518:05 06/05
  • 코스닥 : 870.28상승 2.2218:05 06/05
  • 원달러 : 1308.10상승 2.418:05 06/05
  • 두바이유 : 76.41상승 4.7518:05 06/05
  • 금 : 1974.30상승 4.718:05 06/05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