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살 연하' 임신에 푸틴도 당황…카바예바는 누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31세 연하 연인으로 알려진 알리나 카바예바의 임신설이 제기됐다. 사진은 푸틴 대통령(왼쪽)과 카바예바. /사진=미 매체 뉴욕포스트 공식 홈페이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연인으로 알려진 알리나 카바예바가 임신을 했으며 해당 소식을 접한 푸틴 대통령이 '당황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지난 9일(이하 현지시각) 영국 매체 데일리메일과 더미러는 러시아 매체 제너럴SVR의 보도를 인용해 푸틴 대통령이 예상치 못한 카바예바의 임신 소식을 알고 충격에 빠졌다고 전했다.

제너럴SVR은 지난 3일 "전날 푸틴 대통령은 우울하고 뭔가 언짢아 보였다"며 "푸틴 대통령은 카바예바가 이 시국에 임신한 것을 알게 돼 당황했다"고 전했다. 카바예바의 임신 여부는 공식적으로 확인되지 않았다.

카바예바는 지난 2004년 올림픽 리듬체조 금메달리스트 출신으로 푸틴 대통령과 두 자녀를 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크렘린궁은 둘의 관계를 공식적으로 인정한 적은 없다.

카바예바는 리듬체조 선수 은퇴 직후 러시아 여당인 통합러시아당의 공천을 받아 약 8년 동안 국회의원으로 활동했다. 이후 러시아 대형 언론사인 내셔널미디어그룹의 회장으로 임명됐다.

현재 유럽연합(EU)은 우크라이나 침공에 대한 대응으로 카바예바에 대한 제재를 추진 중이다.
 

  • 72%
  • 28%
  • 코스피 : 2514.95상승 9.9418:05 12/04
  • 코스닥 : 828.52상승 1.2818:05 12/04
  • 원달러 : 1304.00하락 1.818:05 12/04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4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4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방문규, 제30차 에너지위 '전력계통 혁신대책' 발표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