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년 만에 흑자낸 스킨푸드, 부활 신호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킨푸드가 올 상반기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사진은 스킨푸드의 한 매장 전경./사진제공=스킨푸드
화장품 브랜드 스킨푸드가 올 상반기 흑자를 냈다. 9년 만에 흑자 전환하면서 반등 여부에 관심이 모인다.

스킨푸드는 올 상반기 매출 162억9500만원, 영업이익 22억원을 기록했다.

스킨푸드의 최근 실적을 살펴보면 의미 있는 성과다. 스킨푸드의 2020년 매출은 175억원, 2021년 매출은 319억원이다. 영업손실은 2020년 42억원, 2021년 36억원이다.

스킨푸드는 한때 국내 로드숍 열풍을 이끌던 주역이었으나 2014년부터 하락세를 걸었다. 2018년에는 조윤호 당시 대표가 배임 혐의로 구속기소됐다. 같은 해 기업회생절차를 신청했고 2019년 사모펀드에 매각됐다. 재정비에 들어간 스킨푸드는 재도약을 위해 판매·마케팅 채널 역량 강화 등에 힘썼다.

이번 흑자 전환의 가장 큰 요인은 올리브영·국내 온라인·온라인 해외 수출(CBT) 등 판매 채널 강화와 경영 시스템 안정화로 분석된다.

스킨푸드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등 어려운 시장 상황 속에서도 소비자만 바라보고 임직원이 힘을 합해 이뤄낸 성과"라고 자평했다.
 

연희진
연희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3.23하락 0.62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