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식품생산 93조… 밀키트·건기식 통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국내 식품산업 생산실적이 전년 대비 10.5% 증가했다. 사진은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음.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병 이후 집밥에 대한 수요가 늘고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가정간편식(밀키트)과 건강기능식품(건기식)의 성장세가 눈에 띈다.

지난 25일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와 식품안전정보원(식품원)에 따르면 2021년 국내 식품산업 생산실적은 전년(84조3267억원) 대비 10.5% 증가한 93조1580억원을 기록했다. 최근 5년 연평균 증가율(3.6%)을 넘어서는 수치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외식이 줄고 집 밥에 대한 수요가 늘어난 영향으로 밀키트 수요가 급증했다. 밀키트 생산실적은 3조9907억원으로 전년 대비 16.8% 증가했다. ▲즉석조리식품(21.4%) ▲즉석섭취 식품(9.5%) ▲신선 편의 식품(3.6%) 등이 증가세를 보였다.

건강 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건기식 시장도 성장했는데 생산 실적은 2조7120억원으로 전년 대비 19.8% 증가했다. 특히 가장 많이 생산된 제품은 홍삼제품으로 생산액은 전년 대비 2.8% 증가한 6153억원이었다.

제조업체별 생산실적 1조원 이상인 업체는 식품제조·가공업체 5곳과 축산물가공업체(유가공업체) 1곳 등 총 6곳으로 확인됐다.

1위는 2조3217억원의 생산실적을 기록한 CJ제일제당이다. 롯데칠성음료(1조9466억원) 농심(1조7317억원) 하이트진로(1조6281억원) 오뚜기(1조4623억원) 서울우유협동조합(1조4497억원) 순이었다.


 

한영선
한영선 youngsun@mt.co.kr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